별별며느리 종영후기 재밌고 끝나서 너무 아쉽다



별별며느리 오늘 방송이 종료되었습니다ㅠㅠ

이렇게 또 재미있는 한 작품이 끝나고야 말았네요.

너무 아쉬워서 방송을 다 본 뒤에

뭔가가 허전하고 쓸쓸했답니다.

이야기는 생각보다 알찼고 내용도 너무 좋았어요.

등장하는 배우들의 연기도 엄지척이라

몰입하기도 좋았고, 결말도 물론 너무 마음에 들었어요.

별별며느리 처음부터 마지막까지 봤었던 저로써는

100점 만점중에서 100점을 주고 싶어용!



가족과 함께 보기에도 좋은 가족드라마 일 뿐더러,

사람의 욕심은 끝도 없지만 정작 정말 중요한 것이

무엇인지, 소중한 것이 무엇인지 알려주는 정말 좋은

작품이었어요. 별별며느리에서 보여주는 메세지는

가족에 대한 사랑을 아낌없이 보여주었고

보면서도 느끼는 점이 많았어요.

자매들의 투닥투닥 거리는 싸움들이 처음에는

그렇게 보기에 좋지 않았지만,

계속 이야기가 진행이 되면서 어떤것이 정말 진정 소중한 것인지,

어떤식으로 좋게 발전하여 나가는지를

너무 명확하게 잘 표현해 주었습니다,



별별며느리를 처음부터 최종화까지 보는데에 있어

정말 정이 많이 들었는데, 생각보다 일찍 끝나는 것 같아

너무 아쉬운 마음 뿐이에요.

별별며느리에서 보여주었던 주옥같은 이야기들의

여운들이, 며칠 동안은 쭉~ 이어질 것 같습니다.

월요일, 화요일을 활기찬 활력소가 되어준 작품!

월요병을 이겨낼 수 있게 도와준 작품!

끝나서 아쉽지만 너무 재미있게 보았습니다.

나중에 다시 재방송을 방송한다면, 정주행 해도 나쁘지 않을 것 같아요.

아직 보시지 않으신 분들은 시간 되실 때

보신다면 너무 좋을 것 같아요~ 추천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주말 드라마 최강 황금빛 내 인생 대Aㅔ박! 꿀잼



여러분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포스팅이네요~~

오늘은 황금빛 내 인생 이라는 드라마에 대해 글을 써보려고 해요!

다른 드라마는 다 건너뛰더라도, 주말에 항상 꼬박 챙겨보는 드라마랍니다.

처음부터 재미있다고 느꼈던 작품 황금빛 내 인생 이었지만,

계속 이야기가 진행이되면서 재미는 두배가 되었고

시청자분들의 기대를 듬뿍 받고있는 작품이기도 해요!

34.5%의 시청률을 기록하고 있기도 하며,

거의 주말 드라마의 최강! 선두주자라고 할 수 있습니다.

드라마에 등장하는 인물들도 그렇고,

하나같이 너무 예쁘고 멋진 인물들이 등장한답니다.

처음에 보면서도 어떻게 러브라인이 진행 될 것인지

솔직히 저는 예상했었어요!

아마 많은 분들도 예상하셨을 거라고 생각이듭니다.

그래서 그런지, 지금 흘러가고 있는 내용들이

너무나도 흥미진진하고 앞으로가 너무 기대가 되는 드라마에요.



황금빛 내 인생은 현재도 시청자 분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이야기도 슉슉~ 진행이 되고 있습니다.

서지수와 선우혁과의 사이가 잘 될 것만 같은 느낌적인 느낌!

얼른 시원하고 달콤한 이야기를 보여주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빠지면 너무나도 섭한 

최도경과 서지안!ㅎㅎ 물론 지금도 뭐 서로의 마음을 알아가고 있는 중이죠.

보는데 진짜 처음에는 커플로 그닥 잘 어울린다고 생각 못했었는데

지금보니 너무 잘 어울리는 것 같아요.

아 참! 그리고 선우희와 강남구!!!

아니 정말 이런 츤데레 사람들! 보는데 답답한 정도는 아니고

너무 서로가 약간 간보고 눈치게임하는 느낌이랄까요

예전에 있었던 사연과 현재를 쭉~ 잘 연결해 줍니다.

그렇게 보시다 보면, 뭔가 내 자신도 모르게 빠져드실거에요.

정말 귀여운 커플입니다.

황금빛 내 인생에서는 러브라인이 정말 많은 것 같아요.

골라먹는 재미가 있는 것처럼

정말 골라보는 재미가 너무나도 솔솔합니다~



ㅋ~ㅑ! 이 장면이에요! 도경이와 지안이의 키스신!

이거 보면서 뭔가 어맛 슬슬 시작이구나 했었죠ㅎㅎ

앞으로 많은 이야기들이 펼쳐질텐데 너무나도 기대가 됩니다.

그리고 처음에 도대체 몇부작이길래 이렇게 초반부터

빠른 전개가 되는걸까 너무 궁금했어요!

그래서 저도 검색을 통해서 몇부작인지 알아보고 왔답니다.

황금빛 내 인생은 50부작을 예정으로 한다고 해요.

예정으로 한다는거 보니, 더 늘어날 수 있다는거겠죠?!

항상 보았던 주말드라마가 끝나서 아쉬웠던것이 엊그제 같았는데,

이 작품처럼 이렇게 재미있고 정감이 가는 드라마를 알게 되어

요즘 주말이 즐겁습니다.

또한 가족드라마 이기 때문에 집에서 가족끼리 보아도 너무 좋을 것 같아요.

게다가 현실적인 이야기들도 잘 표현해 주었기 때문에

더욱 더 몰입하기에 좋았습니다.

어제도 꿀잼이었던 주말 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오늘도 본방사수 해야겠어요!

저작자 표시
신고

[추천곡] LIKEY - TWICE (트와이스) 




LIKEY - TWICE (트와이스) / 듣기 가사


설렌다 Me Likey Me Likey Likey
Likey Me Likey Likey Likey
두근두근두근 Heart Heart
Me Likey Me Likey Likey Likey
Me Likey Likey Likey
두근두근두근
자꾸 드러내고 싶지
자꾸만 사소한 것 하나까지 전부다
작은 화면 속에 내가
제일 예뻐 보이고파
아직은 감춰 이런 내 마음 꾹꾹
멋 부린다는 건 정말 귀찮은 거
그렇다고 절대 대충할 수가 없는걸
매일 가슴 뛰게 해
이건 네가 몰라야만 돼
그러면서 뻔뻔하게
BB크림 파파파 립스틱을 맘맘마
카메라에 담아볼까 예쁘게
이거 보면 웃어줘 그리고 꼭 눌러줘
저 밑에 앙증맞고
새빨간 Heart Heart
근데 좋아요란 말은 뻔해
내 맘 표현하기엔 부족한데
근데 좋아요 잠도 못 자도
지각하게 돼도 좋은걸
설렌다 Me Likey Me Likey Likey
Likey Me Likey Likey Likey
두근두근두근 Heart Heart
Me Likey Me Likey Likey Likey
Me Likey Likey Likey
두근두근두근 Heart Heart
숨을 훕 참아 지퍼를 올리게
다시 한번 허리를 훕
으라차차차 다 입었다 Baby
세상엔 예쁜 옷이
너무나도 많고 많아
BB크림 파파파 립스틱을 맘맘마
카메라에 담아볼까 예쁘게
이거 보면 웃어줘 그리고 꼭 눌러줘
저 밑에 앙증맞고
새빨간 Heart Heart
근데 좋아요란 말은 뻔해
내 맘 표현하기엔 부족한데
근데 좋아요 잠도 못 자도
지각하게 돼도 좋은걸
그저 바라보고 있지
아무 말도 할 수 없지
조금만 더 다가와요 내 맘 알아줘요
더 이상 감추고만 싶지 않아
오늘따라 기분이 꿀꿀해
안 그런척해 봐도 슬프네
아무 반응 없는 너 땜에 삐졌는데
눈치 없이 친구들이
나오라고 부르네
Oh 잠깐만 잠깐만
연락이 이제야 오는걸 Woo
하루종일 기분이 왔다 갔다
울다가도 다시 신나서 춤추네
설렌다 Me Likey Me Likey Likey
Likey Me Likey Likey Likey
두근두근두근 Heart Heart
Me Likey Me Likey Likey Likey
Me Likey Likey Likey
두근두근두근 Heart Heart

저작자 표시
신고

[추천곡] 연애소설 (Feat. 아이유) - 에픽 하이 (EPIK HIGH) 



연애소설 (Feat. 아이유) - 에픽 하이 (EPIK HIGH) / 듣기 가사


우리 한때 자석 같았다는 건
한쪽만 등을 돌리면 멀어진다는 거였네.

가진 게 없던 내게
네가 준 상처 덕분에
나도 주인공이 돼보네
in a sad love story.

별 볼 일 없던 내게
네가 준 이별 덕분에
나도 주인공이 돼보네
in a sad love story.
In this sad love story.

잊을 때도 됐는데
기억에 살만 붙어서 미련만 커지네.
되돌아보면
가슴을 찢어지게 하는데
하필 전부 명장면이네.
기억나?
캄캄한 영화관.
너와 내 두 손이 처음 포개졌던 날.
감사했어.
한평생 무수한 걸 짓고 무너뜨렸을 네 손이
내 손에 정착한 것을.
기억나?
네가 가족사를 들려준 밤.
그건 나만 아는 너 한 조각 주고픈 마음.
비가 와 이불 밑에서
넌 내 몸을 지붕 삼아 이 세상의 모든 비를 피했어.
다 기억나, 네가 없는 첫 아침도.
잘 참다 끝내 무너진 그 순간을.
한참 울었거든 샤워실에서,
비누에 붙은 너의 머리카락을 떼며.

가진 게 없던 내게
네가 준 상처 덕분에
나도 주인공이 돼보네
in a sad love story.

별 볼 일 없던 내게
네가 준 이별 덕분에
나도 주인공이 돼보네
in a sad love story.
In this sad love...

가랑비 같은 슬픔이라 위로했지만
여전히 젖은 얼굴로 잠에서 깨.
계절은 무심코 변하고 앞만 보는데
난 서성이네 여태
시간도 버리고 간 기억뿐인 네 옆에.
잊지 못해. 술기운에 이끌려 마주했었던 둘의 첫날밤.
사실 술 한잔 부딪히기도 전에 취했지.
우리가 마신 건 운명인 것 같아.
너무나 빠르게도 깨어난 우리.
한때는 죽고 못 살 것만 같던 날들이
전쟁 같은 매일이 돼.
죽일 듯 서로를 바라보며 맞이하게 된 눈물의 끝.
필연이라 믿던 첫 만남부터
악연이라며 돌아선 마지막까지도
우린 서로 마주 보는 거울이었지.
서로가 던진 눈빛에 깨질 때까지도.

가진 게 없던 내게
네가 준 상처 덕분에
나도 주인공이 돼보네
in a sad love story.

별 볼 일 없던 내게
네가 준 이별 덕분에
나도 한소절 가져보네
in a sad love story.
In this sad love...

나에게만 특별한 얘기.
참 진부하죠?
나만 이런 게 아닌 건 알지만
내가 이런 걸.

줄 게 없었던 내게
남겨준 상처 덕분에
나도 누군가에게 주네
나 닮은 sad story.

다 처음이었던 내게
네가 준 두려움 덕분에
난 영원히
in a sad love story.
In this sad love story.

우리 한때 자석 같았다는 건
한쪽만 등을 돌리면 멀어진다는 거였네.

우리 한때 자석 같았다는 건
한쪽만 등을 돌리면 남이 된다는 거였네.

서울 하늘엔 별 하나 없네.


저작자 표시
신고

런닝맨 전율미궁 와 tv로 보는데도 무섭다



여러분 안녕하세요! 뒷북일지 모르겠지만,

이번에 제가 런닝맨 재방송으로 전율미궁 이라는 편을

보고 왔어요! tv로 본 후 인터넷 검색으로도 보는데

정말 후덜덜 하더라구요..

하필 그 맛있는 피자를 먹으면서 보았는데

뭔가 입맛이 떨어지는 느낌이랄까요?

진짜 보는데 뭔가 어딘가 모르게 찝찝하고 기분 나빴어요ㅠㅠ



기네스북에 등재 되었을 만큼이나 정말 무섭다고 소문난 일본의 전율미궁

전 무서운걸 좋아하는 편이 아니기 때문에

절~대로 갈 일이 없겠지만.. 무튼 정말 무서웠답니다.

가만보면 런닝맨 멤버들은 정말 여러가지 지역 여행을 잘 가는 것 같아요!

가면 갈수록 넘넘 재미있어지는 런닝맨!

상황마다 살아있는 리액션에 저도 같이 흥이 난답니다.



무서운걸 알면서도 뭔가 궁금해서 보게 되는 것 아시죠?ㅠㅠ

저는 예전부터 그랬답니다.

처음에는 당당하게 보고 뒤끝이 정말 좋지 않았어요!

그래서 요즘은 자제하고 있습니다.

런닝맨 전율미궁 편을 보면서 엄청 싸~ 한 느낌이 들었지만

진짜 너무 너무 무서운건 아니였어요.

인터넷 검색으로 찾아보니까

방송에서 안나왔을 뿐이지 진짜 어마어마한 것들이

많았더라구요. 딱 방송으로만 보는것이 좋을 것 같아요! 

지금도 런닝맨 본방사수로 보고있는데 넘넘 재밌네요.

일요일의 저녁을 책임져주는 런닝맨 추천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추천곡] 그리워하다 - 비투비

 

 

그리워하다 - 비투비 / 듣기 가사

 

My life is incomplete
It’s Missing you
오늘도 하루를 보내 다를 게 없이
하나도 안 어색해 혼자 있는 게
너 없인 안될 것 같던 내가 이렇게 살아
근데 좀 허전해 난 여전히 거기 있나 봐
후련하게 다 털어내 다 다
지난 일에 마음 쓰는 게
It’s alright
답이 잘 보이는가 싶다가도
어느새 날 가두는 감옥이 돼
시간은 앞으로만 가는 걸 어째
그 동안 난 아무것도 이룬 것이 없네
아직도 내 마음속엔 너 Oh oh
너를 그리워하다 하루가 다 지났어
너를 그리워하다 일 년이 가버렸어
난 그냥 그렇게 살아
너를 그리워하다 그리워하다
다 괜찮을 거라 되뇌어 봐도
내 하루에 끝엔 또 너로 남아
너 없인 안될 것 같던 내가 이렇게 살아
사실 좀 허전해 넌 여전히 여기 있나 봐
내 마음은 여전해 아직 너를 원해
몇 년이 지나도 난 아직 널 그리워해
난 아직 기억해 우리 처음 봤을 때
네 옷차림과 머리 스타일도
다 정확하게
I pray for you every night and day
I hope that someday soon
I can see you once again
아직도 내 마음속엔 너 Oh oh
너를 그리워하다 하루가 다 지났어
너를 그리워하다 일 년이 가버렸어
난 그냥 그렇게 살아
너를 그리워하다 그리워하다
잠에서 깨어 헝클어진 머리처럼
내 일상도
꽤나 엉망이 돼버렸어 책임져
아무렇지 않은 척
드리워진 표정도 내 모든 곳에
스며든 네 흔적도 다 책임져 아직도 난
잊을 수 없나 봐 다시 돌아와 줘
또다시 같은 엔딩이라 해도 너
너를 그리워하다 하루가 다 지났어
너를 그리워하다 일 년이 가버렸어
너를 잊으려 하다 하루가 지나가도
너를 지우려 하다 일 년이 가버려도
난 그냥 그렇게 살아
너를 그리워하다 그리워하다
그리워하다 그리워하다

저작자 표시
신고

[추천곡] Everglow - Coldplay

 

 

 

Everglow - Coldplay / 듣기 가사

 

Oh they say people come
say people go
This particular diamond was
extra special
And though you might be gone
And the world may not know
Still I see you celestial
Like a lion you ran
A Goddess you rolled
Like an eagle you circled
In perfect purple
So how come things move on
How come cars don't slow
When it feels like
the end of my world
When I should but
I can't let you go
But when I'm cold cold
When I'm cold cold
There's a light that you give me
When I'm in shadow
There's a feeling you give me
an everglow
Like brothers in blood
Sisters who ride
Yeah We swore on that night
We'd be friends 'til we died
But the changing of winds
And the way waters flow
Life as short as
the falling of snow
And now I'm gonna miss you
I know
But when I'm cold cold
In water rolled salt
And I know that you're with me
And the way you will show
When you're with me wherever I go
But you give me this feeling
this everglow
what I wouldn't give for
just a moment to hold
Yeah I live for this feeling
this everglow
So if you love someone
you should let them know
Oh the light that you left me
will everglow

저작자 표시
신고

[추천곡] Stay - Zedd, Alessia Cara

 

 

Stay - Zedd, Alessia Cara / 듣기 가사

 

Waiting for the time
to pass you by
Hope the winds of change
will change your mind
I could give a
thousand reasons why
And I know you
and you've got to
Make it on your own
but we don't have to grow up
We can stay forever young
Living on my sofa
drinking rum and cola
Underneath the rising sun
I could give a thousand
reasons why
But you're going
and you know that
All you have to do is
stay a minute
Just take your time
The clock is ticking so stay
All you have to do
is wait a second
Your hands on mine
The clock is ticking so stay
All you have to do is
All you have to do is stay
Won't admit
what I already know
I've never been the best
at letting go
I don't wanna spend
the night alone
Guess I need you
and I need to
Make it on my own
but I don't wanna grow up
We can stay forever young
Living on my sofa
drinking rum and cola
Underneath the rising sun
I could give a
million reasons why
But you're going
and you know that
All you have to do is
stay a minute
Just take your time
The clock is ticking so stay
All you have to do is
wait a second
Your hands on mine
The clock is ticking so stay
All you have to do is
All you have to do is stay
All you have to do is stay
So stay yeah
All you have to do is
wait a minute
Just take your time
The clock is ticking so stay
All you have to do is
wait a second
Your hands on mine
The clock is ticking so stay
All you have to do is stay

저작자 표시
신고

[추천곡] 다시 사랑 할 수 있을까 (Feat. 다비치) - 포맨

 

 

다시 사랑 할 수 있을까 (Feat. 다비치) - 포맨 / 듣기 가사

 

사랑하지 않는데
사랑인 줄 알았대
사랑한다 말할 땐
그런 줄 알았대
사랑을 몰랐대
보내줘야 하는데
웃어줘야 하는데
눈물이 왜 나는데
사랑이 아닌데
왜 눈물 나는데
잡고 싶은데
입이 떨어지질 않네요
잘가란 말이라도 해야죠
우린 여기까지죠
사랑이 깊어서
이별이 된거죠
조금만 사랑했더라면
떠나지 않았을 텐데
생각이 너무 많아서
혼자서 이별을 만든거죠
헤어진 다음날에야 알았죠
다시 사랑 할 수 있을까
혼자 두면 어떡해
변해버린 하루에
익숙하지 않은데
조급한 마음에
나 원망만 하는데
후회 하지만
다신 돌아갈 순 없겠죠
내 마음은 그런 게 아닌데
그땐 왜 그랬는데
사랑이 깊어서 이별이 된거죠
조금만 사랑했더라면
떠나지 않았을 텐데
생각이 너무 많아서
혼자서 이별을 만든거죠
헤어진 다음날에야 알았죠
끝난건가요
끝난건가요
끝난건가요
정말 끝난건가요
끝난건가요
말이 없네요
언제나 그랬죠
언제나 말 없이 내게 기댔었죠
그대는 내겐
언제나 그랬었죠
마음 둘 곳이 없네요
끝난거죠
사랑이 깊어서
이별이 된거죠
조금만 사랑했더라면
떠나지 않았을 텐데
생각이 너무 많아서
혼자서 이별을 만든거죠
어쩌다 우리가 이렇게 됐나요
기약도 없나요
어느날처럼 내 전화를
기다리지는 않나요
자존심 때문인가요
한번만 져줄 수는 없나요
아직도 그댄 사랑을 모르죠
다시 사랑 할 수 있을까
그런 날이 올 수 있을까
다시 사랑 할 수 있을까

저작자 표시
신고

[추천곡] 사랑의 인사 - 씨야

사랑의 인사 - 씨야 / 듣기 가사

 

비 내리는 거릴 좋아했었죠
우산 없이 나와 함께 걸었죠
다시 내리는 비에 그대 생각나
눈물 날 것 같은데
둘이 걷다보면 나를 위해서
습관처럼 왼쪽 편에 세웠죠
내 여자라서 내가 지켜야 한다고
버릇처럼 말했죠
좋은 사람 꼭 만날 거라 했는데
그 약속 지키지 못할 것 같아
내겐 그대가 하나뿐이라
다른 사랑 못할 것 같아요
이제는 나를 찾아오지 말라고
가슴에 멍드는 말을 하고서
지나가는 발소리 그대이기를
원하고 또 원하죠
가끔 그대 어깨 기대 잠들면
아무 말도 없이 안아주었죠
고마웠다고 이젠 말할 수 있는데
그댄 어디 있나요
좋은 사람 꼭 만날 거라 했는데
그 약속 지키지 못할 것 같아
내겐 그대가 하나뿐이라
다른 사랑 못할 것 같아요
이제는 나를 찾아오지 말라고
가슴에 멍드는 말을 하고서
지나가는 발소리 그대이기를
원하고 또 원하죠
보고파 소리 쳐봐도 그리워 불러도
닿을 수가 없는 그댄가 봐
이젠 나를 잊었나봐
그대가 못난 바보라고 할까봐
내 사랑 너무나 아낀 것 같아
괜한 자존심 하나 때문에
사랑한단 말도 못했어요
못 잊어 그립다는 말도 못하고
그대가 나를 또 찾지 않을까
지나가는 발소리 그대이기를
원하고 또 원하죠

 

저작자 표시
신고

+ Recent posts